키스맥 - 리뷰 매킨토시 전문 웹 매거진 웹진
  전체보기
  iPod
  + iPod 본체
  + iPod 케이스
  + 필름류
  + 자동차용 액세서리
  + 기타
  AV기기
  + 이어폰
  + 스피커
  + 기타
  Mac/PC/주변기기
  PSP
  + PSP케이스/필름
  + 기타
  기타
            

OtterBox for iPod mini - 여름휴가에도 iPod mini와 함께


강성애 / 2005-06-13

iPod mini의 사용자가 급증하면서 이와 함께 각양각색 소비자 욕구도 늘어나고 있다. iPod mini 표면의 스크래치를 막아주는 필름, 충격과 스크래치 방지를 위한 크리스털케이스 , 지갑형태의 견고한 가죽케이스, 말랑말랑한 실리콘케이스 등 다양한 목적을 위한 제품들이 쏟아져 나오고 있다.

그 중 오늘 소개할 상품은 방수케이스이다.
방수케이스? 조금은 생소하게 들릴지도 모른다. 보통 가전기기는 수분에 약하기 때문에 물가에 가져갈 생각조차도 못하고 있었기 때문이다. 그러나 언제 어디에서라도 iPod mini의 음악을 즐기고픈 사용자를 위해 OtterBOX사에서 튼튼한 방수 케이스 제품을 선보였다.

다가오는 여름 휴가철 iPod mini와 함께 여행을 떠나보자!


iPod 열혈 매니아에게 주로 알려진 방수케이스로는 OtterBOX와 WATERWEAR가 있다. WATERWEAR는 목걸이를 함께 제공하여 목에 걸 수 있는 제품이며 OtterBOX는 탈부착 벨트클립이 달려있어서 허리에 착용할 수 있는 제품이다. 제품의 재질도 많이 달라서 WATERWEAR는 클리어 타입으로 가운데 부분으로 개폐하며 OtterBOX는 폴더형 휴대폰 처럼 아래쪽을 열어 개폐하는 방식이다.

이처럼 완전히 다른 스타일의 방수케이스중 OtterBOX에 대해 알아보도록 하겠다.


케이스 자체는 검정이 약간 들어간 무광택, 투명+반투명이며 고무 패킹이나 벨트클립, 이어폰 연결부 등은 불투명의 짙은 회색이다.

액정과 휠아랫부분은 투명하지만 나머지 부분은 반투명하다.

상단에 힌지가 달려 있으며 중앙 뒷면에 이어폰 연결부가 있다. 방수를 위한 제품이기 때문에 이어폰 연결구도 상당히 빡빡하게 제작되었다. 손아귀 힘이 약한 사람은 이어폰을 탈부착할때 매우 힘들정도이다. 크기는 131 x 66 x 25mm로 상단부분의 이어폰 잭이 물에 젖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 여느 케이스보다 길게 제작되었다.(iPod mini의 크기는 91 x 51 x 12.7mm 이다)

iPod mini의 액정 부분은 다른 부분보다 얇고 투명하게 제작되어 사용상 큰 어려움이 없었다.

휠부분은 원활한 동작을 위해 케이스 본체와는 다른 보다 유연한 재질로 처리하였으나 케이스와 휠 부분에 약간의 유격이 있어서 휠을 작동하는데 힘주어눌러서 이동해야 할 정도로 둔감한 반응을 보였다.

OtterBOX는 케이스 하단부분의 잠금장치를 통해 개폐할 수 있으며 6cm 정도만 열린다. 보다 효율적으로 물기를 차단하기 위하여 열리는 정도를 아주 작게 제작한 듯 하다. 또한 케이스 자체의 무게는 여느 케이스보다 약간 무겁다(OtterBOX mini용 130g, mini shock 36g, mini shield 25g)

위뚜껑에 약 3mm정도의 고무패킹이 장착되어 케이스를 닫으면 아래뚜껑의 돌기가 위뚜껑의 고무패킹에 밀착되어 외부의 수분을 막아준다.


아랫쪽의 잠금장치를 위로 밀어 올리면 케이스를 열 수 있다. iPod mini의 이어폰 구멍과 OtterBOX 케이스의 이어폰 연결잭을 조심히 맞추어 넣어준다. 이어폰 구멍에 정확히 장착되면 iPod mini의 아랫쪽을 밀어 넣어 케이스에 단단히 고정시킬 수 있다. 고무 패킹부분에 이물질이 끼면 잘 닫히지 않고 방수기능을 잃을 수도 있으므로 반드시 확인한 후 잠금장치를 닫아준다. 빼낼때는 이 순서를 반대로 하면 된다. 이어폰 연결잭 부분은 고무로 처리되어 iPod mini를 넣고 빼는데 유연하게 움직여 무리가 없다.

OtterBOX 내부는 충격에 강하도록 고무 지지대를 넣어주었다.

OtterBOX 뒷면에 있는 벨트클립은 원터치로 탈착이 가능하다. 벨트클립 가운데를 들어 올리면서 밀어내리면 분리되며, 반대로 아래에서 밀어 올리면 장착된다.


물기에 매우 민감한 티슈를 OtterBOX 내부에 넣은 후 케이스를 닫고 흐르는 물에 30초간 노출시켜보았지만 내부의 티슈는 젖지 않았다.

또한 물속에 1시간 가량 넣어보았으나 내부의 티슈는 전혀 젖지 않아 방수가 매우 잘됨을 알 수 있었다. (환경상 제약으로 수압 테스트는 할 수가 없었다)


방수케이스라고 해서 반드시 바닷가나 수영장에서만 사용할 필요는 없을 것이다. 비가 많이 오는 장마철에도 안전하게 iPod mini를 보호할 수 있으면서 외부 충격에도 보호가 되니 여러가지로 유용한 상품이 될 듯하다.



sined : 이어폰은 꼬브면 물이 안들어갈가요? 글구 일반 이어폰은 써도 좋은지? (06월14일)
강성애 : 이어폰 연결부분은 물이 스며들지 않도록 꽉맞게 제작되었습다. 위에서 언급했듯이 이어폰을 꼽꼬 빼는데 큰 힘이 들어갑니다.

또한 이어폰에서 접촉되는 쇠부분만 케이스에 끼우는 방식이어서 반드시 iPod 번들이어폰일 필요는 없습니다.

(방수 이어폰을 사용하시는게 아니라면 이어폰부근은 물에 닿지 않도록 하셔야합니다. ^-^)
(06월14일)
sined : 아하~ 그럼 방수 이어폰는 따로 구입하지 않고 세트로 돼어 있으면 괜잖을 뜻하네요....^^ (06월14일)
다음글 - JBL encounter ­ 외계인과 만나다
현재글 - OtterBox for iPod mini - 여름휴가에도 iPod mini와 함께
이전글 - PSP, 새로운 소니 제국을 이끄는가?